봉화 귀농인 정착금 최대 900만원 지원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황준오기자
  • 2017-03-06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빈집수리비·교육비 등

봉화군이 귀농인들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귀농인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군은 삶의 방식이 완전히 바뀌는 귀농인들이 농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이사비용을 비롯한 빈집수리비 지원, 정착장려금, 교육훈련비 등을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귀농인 지원금은 이사비용으로 최대 100만원, 빈집수리비 300만원, 교육훈련비 30만원, 정착장려금 480만원 등 최대 900여만원이다.

신청은 올해 연중 진행되며 신청자격은 봉화군 귀농정착인 지원조례에 따른 정착귀농인(봉화군 이외 지역에서 3년 이상 농업이외 분야 종사한 사람으로 농업을 목적으로 가족이 전입한 실거주자)에 해당하는 자 중 군에서 시행하는 귀농교육을 24시간 이상 수료해야 한다.

한편 2000년부터 지난해까지 봉화군으로 귀농·귀촌한 가구 수는 2천617가구에 5천424명이다. 특히 2015년에 411가구, 2016년에 467가구 등 매년 증가하고 있다.

봉화=황준오기자 joono@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2운성으로 보는 오늘의 운세

수성구배너

달서구배너

동구배너

2017마라톤

2.28

환경정책과

화성산업

대구보건대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