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소방서 36m 굴절사다리차 아파트지역에 배치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2017-03-17


 경북 구미소방서가 17일 건물 12층(36m)까지 인명을 구조할 수 있는 신형 굴절사다리차를 도입했다.


 구미소방서는 5억5천만원을 들여 산 굴절사다리차를 고층아파트 밀집지역인 인동동 119안전센터에 배치했다.


 종전에 보유한 굴절사다리차는 건물 9층(27m)까지 구조가 가능했다.
 신형 굴절사다리차는 3명이 타는 바스켓이 있고, 원격조정으로 무인 살수할 수 있다.
 구미소방서는 17층 높이(52m)까지 이르는 직선형 고가사다리차도 갖고 있다.


 그러나 구미에는 최고 41층인 아파트가 있어 고층아파트 화재사고 때 대처하기 부족하다는 지적이 있다.
 국내 가장 높은 진화용 고가사다리차는 부산에 있는 68m(23층)짜리라고 한다.


 박상연 구미소방서 구조구급과장은 "굴절사다리차는 고가사다리차와 달리 2층 이상 모든 층에 대응할 수 있어 고층 화재 대응능력을 크게 강화할 수 있을 것이다"고말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