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사현장 취업 소개비 미끼, 2천800만원 챙긴 40대 구속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마창훈기자
  • 2017-03-22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군위] 군위경찰서는 지난 20일 동료 굴착기 기사에게 공사현장을 알선해 주겠다며 금품을 받아 가로챈 혐의로 A씨(43)를 구속했다. A씨는 2016년 2월10일 평소 알고 지내던 굴착기 기사 B씨(58)에게 전남지역 도로공사 현장에 굴착기 기사로 일자리를 봐주겠다며 소개비 명목으로 300만원을 받아 챙기는 등 2014년부터 최근까지 같은 수법으로 모두 13차례에 걸쳐 2천800만원의 현금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마창훈기자 topgun@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2운성으로 보는 오늘의 운세

달서구배너

동구배너

수성구배너

환경정책과

경상북도개발공사

제2회 금오 전국 시낭송대회

팔공산 달빛 걷기대회

책읽기상 독서감상문 공모

화성산업

대구보건대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