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성군 북미무역사절단…상담실적 3천724만달러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강승규기자
  • 2017-04-13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대구 달성군 ‘북미무역사절단’이 역대 최대의 성과를 거두고 돌아왔다.

달성군청에 따르면 김문오 달성군수와 지역 10개 중소기업은 지난 3~12일 미국(댈러스·뉴욕)과 캐나다(토론토)를 방문, 모두 99명의 현지 구매자를 상대로 3천724만4천달러의 상담 실적을 비롯, 계약 3만달러·계약 예상 3천23만달러의 성과를 올렸다.

달성군청은 이번 사절단이 과거 러시아·동유럽(2014년), 중남미(2015년), 중동(2016년) 파견 경험과 중소기업진흥공단 대구본부·KOTRA(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북미지역본부의 철저한 사전 준비에 힘입어 괄목할 결과를 냈다고 자평했다.

김문오 달성군수는 “기업의 안정적인 성장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선 수출 판로 개척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지역의 중소기업들이 해외시장을 개척할 수 있도록 지자체 차원에서 적극 돕겠다”고 말했다.

강승규기자 kang@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2운성으로 보는 오늘의 운세

달서구배너

동구배너

수성구배너

환경정책과

경상북도개발공사

제2회 금오 전국 시낭송대회

팔공산 달빛 걷기대회

책읽기상 독서감상문 공모

화성산업

대구보건대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