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對北공조’ 손잡은 펜스와 아베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2017-04-19

아베 신조 일본 총리(오른쪽)와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이 18일 도쿄 총리 관저에서 만나 악수를 나누고 있다. 두 사람은 오찬을 겸해 열린 회동에서 북한의 핵·미사일 도발에 공동 대응하기로 했다. 펜스 부통령은 17일 비무장지대(DMZ)를 방문해 “북한은 미군의 힘을 시험하지 말라”고 경고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