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對北공조’ 손잡은 펜스와 아베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2017-04-19

아베 신조 일본 총리(오른쪽)와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이 18일 도쿄 총리 관저에서 만나 악수를 나누고 있다. 두 사람은 오찬을 겸해 열린 회동에서 북한의 핵·미사일 도발에 공동 대응하기로 했다. 펜스 부통령은 17일 비무장지대(DMZ)를 방문해 “북한은 미군의 힘을 시험하지 말라”고 경고했다. 연합뉴스




12운성으로 보는 오늘의 운세

동구배너

수성구배너

달서구배너

환경정책과

경상북도개발공사

칠곡호국평화기념관

행복더하기 UCC사진공모전

독도문예대전

영남일보 국제축구대회

화성산업

대구보건대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