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트하자"…여고생 3명 성희롱 50대 담임교사 입건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2017-04-19


상담 여학생들에 '부적절' 발언…경찰 "기소의견 송치"

경기도의 한 고등학교 50대 교사가 자신이 담임을 맡은 반 여학생들과 상담하는 과정에서 성희롱한 사실이 드러나 형사 처벌을 받게 됐다.


 경기 화성동부경찰서는 아동복지법 위반 혐의로 모 고등학교 교사 A(58)씨를 입건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19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초 학교 교무실에서 자신이 담임을 맡은 반 학생인 B(고교 3학년)양 등 3명과 개별 상담을 하면서 성적 수치심을 주는 발언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아동복지법 17조는 아동에게 성적 수치심을 주는 성희롱 등의 성적 학대 행위를 금지하고 있다.
 그는 B양 등에게 "너는 내가 좋아하는 스타일이다", "남자 친구가 있다고 하던데, 내가 네 마음을 뺏고 싶다", "데이트를 하면서 얘기하자"는 등의 말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의 범행은 피해 학생들이 이 같은 사실은 학교 측에 알린 뒤 경찰에 신고가 접수되면서 드러나게 됐다.
 A씨는 경찰에서 혐의를 대체로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교사와 학생들을 각각 조사한 뒤 '기소의견'으로 사건을 검찰에송치했다"고 말했다.
 한편 A씨는 지난달 중순 학교에서 직위해제 된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





12운성으로 보는 오늘의 운세

달서구배너

동구배너

수성구배너

2017마라톤

어린이 동화동요 한마당

2.28

환경정책과

화성산업

대구보건대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