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단보도 건너던 등굣길 여중생 우회전하던 덤프트럭 치여 숨져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박광일기자
  • 2017-07-15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대구에서 등교 중이던 여중생이 덤프트럭에 치여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4일 대구 수성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20분쯤 수성구 두산동의 한 아파트 단지 옆 도로 횡단보도에서 중학생 A양(12)이 B씨(51)가 몰던 덤프트럭에 치였다. 이 사고로 A양이 그 자리에서 숨졌다.

사고가 난 횡단보도는 왕복 8차로 도로에서 아파트 단지 쪽 왕복 2~4차로 도로로 우회전하는 구간에 있다. 당시 A양은 등교를 위해 횡단보도를 건너는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 횡단보도에는 보행자 신호등이 없었다.

경찰은 B씨가 횡단보도 쪽으로 우회전하던 중 A양을 미처 발견하지 못해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박광일기자 park85@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2운성으로 보는 오늘의 운세

달서구배너

동구배너

수성구배너

환경정책과

경상북도개발공사

제2회 금오 전국 시낭송대회

팔공산 달빛 걷기대회

책읽기상 독서감상문 공모

화성산업

대구보건대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