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책 이 구절] ‘작가 살이’ 中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인터넷뉴스팀기자
  • 2018-03-10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어느 유명한 작가가 대학생으로부터 곤란한 질문을 받았다.

“제가 작가가 될 수 있을까요?”

그러자 작가가 대답했다.

“글쎄요, 모르겠군요,…… 문장을 좋아하나요?”

학생이 작가에게 어처구니없다는 표정을 지었다. 문장? 내가 문장을 좋아하나? 난 스무 살인데 내가 문장을 좋아하나? 물론 그가 문장을 좋아했다면 그는 내가 알고 있던 쾌활한 화가처럼 시작 할 수 있을 것이다. 나는 그 화가에게 어떻게 화가가 됐느냐고 물었다. 그러자 그가 대답했다.

“물감 냄새가 좋아서요.”

애니 딜러드 지음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