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욱·고현정‘호랑이…’서 호흡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윤용섭기자
  • 2018-03-12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이진욱과 고현정이 드라마 ‘리턴’에 이어 영화 ‘호랑이보다 무서운 겨울손님’으로 다시 호흡을 맞췄다. 영문도 모른 채 여자 친구에게 버림받은 경유와 그런 경유 앞에 불현듯 나타난 소설가 유정의 이야기를 담았다. 경유 역은 ‘리턴’으로 임팩트있는 연기를 보여주고 있는 이진욱이 맡았다. 한때 소설가를 꿈꿨지만 지금은 대리기사 아르바이트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인물이다. 자타가 공인하는 연기파 고현정은 주목받는 소설가 유정 역을 맡았다. 영화는 그런 두 사람의 우연한 재회를 설렘과 떨림으로 유려하게 담아낸다. ‘로맨스 조’ ‘꿈보다 해몽’ 등으로 인상 깊은 필모그래피를 쌓아온 이광국 감독의 신작이다. 3월 개봉 예정.

윤용섭기자 hhhhama21@nate.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