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남편 이상순, 세월호 4주기 특집 'MBC스페셜' 내레이션 참여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인터넷뉴스팀기자
  • 2018-04-16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사진:MBC

'MBC스페셜'이 세월호 4주기를 맞아 참사 그 후, 남겨진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다큐멘터리 2부작 방송을 예고한 가운데 1부 '너를 보내고…-416 합창단의 노래' 편에 이효리의 남편이자 뮤지션 이상순이 생에 첫 내레이션으로 참여했다. 


처음으로 내레이션 작업에 참여하게 된 이상순은 "당시에 뭔가 아무것도 할 수 있는 게 없었는데, (이번에 내레이션 제안을 받았을 때) 시간이 많이 지났지만 이렇게라도 참여할 수 있는 일이 생겼다는 생각에 오게 됐다"며 프로그램의 취지에 공감하는 마음으로 내레이션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너를 보내고…-416 합창단의 노래'에서는 유가족들과 시민들로 이루어진 '416 합창단'의 노래와 일상을 담는다. 세월호를 기억하기 위해 유가족들과 또 함께 뜻을 하는 일반 단원들이 모여 만들어진 '416 합창단'은 세월호의 아픔과 진상규명의 필요성을 알리는 동시에 노래를 통한 희망이 필요한 우리 사회 어디든 달려가고 있다.


이상순의 내레이션으로 진행될 'MBC스페셜' '너를 보내고...416 합창단의 노래' 편은 오늘(16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인터넷뉴스팀 ynnews@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