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동국대 안재호 교수 '마르퀴스 후즈 후' 등재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2018-06-12


 동국대 경주캠퍼스는 12일 고고미술사학과 안재호 교수가 '2018 마르퀴스 후즈 후 인 더 월드'에 등재됐다고 밝혔다.


 안 교수는 한국 고고학회 편집위원장과 학술윤리위원장, 영남고고학회장을 지냈고 현재 동국대 경주캠퍼스 박물관장을 맡고 있다.


 한국 선사 고고학 분야에서 많은 논문을 썼고 지난해 한국연구재단 우수학자지원사업에 뽑히는 등 연구역량을 인정받고 있다.


 마르퀴스 후즈 후는 미국 인명 정보기관(ABI), 영국 케임브리지 국제인명센터(IBC)와 함께 세계 3대 인명사전으로 꼽힌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