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에 잠긴 농심…오늘 태풍이 더 걱정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황인무기자
  • 2018-07-03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장마와 북상 중인 제7호 태풍 ‘쁘라삐룬’의 영향으로 많은 비가 내린 2일 성주군 선남면 관화리의 참외 재배 농민이 물에 잠긴 참외를 정리하고 있다.

황인무기자 him7942@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