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 새 랜드마크 이달 착공…내년 7월 준공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이하수기자
  • 2018-07-06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상주를 상징하는 문이 이달 중 착공돼 내년 7월 준공된다. 한옥 형태의 이 문은 영남제일로를 건너 복룡동 국민체육센터와 경상감영공원을 잇는 길이 64m 규모로 건립된다. 상주읍성 남문을 모티브로 설계돼 기와지붕을 한 육교 형태를 갖추게 된다. 시는 상주의 새로운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상주=이하수기자 songam@yeongnam.com <상주시 제공>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