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숲·온천에 푸욱 빠지다’ 28일부터 울진 워터피아페스타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남두백기자
  • 2018-07-25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지난해 열린 울진 워터피아 페스타의 물놀이장.
울진군의 여름 대표축제로 올해 8회째를 맞는 ‘울진 워터피아 페스타’가 오는 28일부터 8월5일까지 9일간 열린다.

올해 행사에선 ‘바다·숲·온천 울진에 푸욱 빠지다’를 슬로건으로 근남면 염전해변, 망양정해수욕장, 왕피천, 울진금강송숲길 등지가 주무대다.

낮 시간에는 왕피천과 염전해변에서 다채로운 물놀이 프로그램 위주로 진행된다. 야간에는 망양정해수욕장 무대로 자리를 옮겨 다양한 장르의 공연이 펼쳐진다.

가족 체험프로그램으로 모래조각 체험, 은어반두잡이·후릿그물체험, 놀싸움, 뗏마타기, 윈드서핑, 카누·카약, 워터바이크, 워터 제트 등을 즐길 수 있다.

올해 첫선을 보이는‘한국 청소년 댄스 경연대회’에는 전국의 청소년 댄스동아리 50여 팀이 출전해 기량을 겨룬다.

망양정에서 남대천 은어다리를 잇는 해파랑길 걷기와 ‘울진금강소나무숲 생태탐방’은 버스킹과 함께 최고의 힐링을 선사한다.

울진군축제발전위원회는 “이번 울진 워터피아 페스타는 무더위를 잊고 즐거운 추억을 만들 수 있는 가족나들이 장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울진=남두백기자 dbnam@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