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서 밍크고래…2500만원 위판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원형래기자
  • 2018-08-01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그물에 걸려 죽은 채 발견된 밍크고래가 울진 죽변 어판장으로 옮겨지고 있다. <울진해양경찰서 제공>
[울진] 31일 오전 9시44분쯤 울진 죽변면 죽변항 남동쪽 12.78㎞ 해상에서 대형 밍크고래가 통발 그물에 걸려 죽은 채 발견됐다. 울진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조업 중이던 통발어선 A호(6.28t) 선장 B씨가 통발 그물에 걸려 죽어 있는 밍크고래(길이 4m70㎝)를 발견, 해경에 신고했다. 해경은 “밍크고래를 확인한 결과 작살 등에 의한 불법포획 흔적이 없는 것으로 판단돼 고래유통증명서를 발급했다”고 밝혔다. 이 밍크고래는 죽변수협을 통해 2천500만원에 위판됐다.

원형래기자 hrw7349@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