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 국도서 주행중 에쿠스 승용차 불...조수석 여성사망, 운전자는 크게 다쳐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이하수기자
  • 2018-08-09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상주] 국도에서 주행 중이던 에쿠스 승용차에 불이 나 1명이 숨지고 1명이 크게 다쳤다. 9일 오전 1시 41분 쯤 상주 남상주IC 진입로 부근 국도에서 에쿠스 승용차에 불이 나 조수석에 타고 있던 여성이 숨지고 남성 운전자는 크게 다쳐 대구지역 한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목격자에 따르면 서행 중이던 승용차에서 불이 나는 것을 보고 달려가 운전자를 밖으로 끌어냈다는 것. 경찰은 승용차 블랙박스가 타 버려 사고 때 상황을 파악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밝혔다.
 

상주경찰서 관계자는 "차량 결함인지, 다른 원인인지 감식을 통해 원인을 조사하고 목격자·운전자를 상대로 경위를 파악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하수기자 songam@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