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국제물주간’ 오늘 대구서 개막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최수경기자
  • 2018-09-12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80개국 2만명 참여 38개 세부행사

물관리 일원화법 통과 후 첫 개최

제3회 대한민국 국제물주간 2018행사가 12~15일 나흘간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다. 특히 올해 행사는 환경부가 수자원업무를 전담하는 물관리 일원화법안이 통과된 후 처음 열리는 국제행사여서 큰 주목을 받고 있다.

환경부, 대구시, K-Water가 공동주최하고, 한국물포럼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에는 세계 각국 정부의 장·차관과 베네디토 브라가 세계물위원회 회장, 패트릭 라바드 국제수자원협회 회장 등 세계 80개국에서 총 2만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환경부는 물관리 일원화 100일을 맞아 행사기간 중에 물 전문가 200여명이 참가하는 ‘통합물관리 정책 콘퍼런스’를 별도 개최한다.

아울러 물관련 고위급 회담, 워터비즈니스 포럼, 세계물도시 포럼 등 총 38개의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선보인다.

물관련 고위급 회담에서는 이번 행사 주제인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워터파트너십’과 관련된 실행사례가 공유되고, 물문제 해결에 대한 다양한 의견도 함께 개진된다. 이 회담 후에는 ‘리더스 실행선언 2018’이 채택될 예정이다.

세계물도시 포럼에선 대구시를 비롯해 미국 오렌지카운티, 네덜란드 프리슬란주 등 12개 도시 정부 대표자들이 모여 물산업분야 공동 발전 및 협력방안을 논의한다. 워터비즈니스 포럼에는 아시아, 아프리카, 중동, 중남미 등지의 물산업 수요 및 상세 프로젝트가 소개된다. 해외진출 희망 국내 기업들에는 신규 사업방향을 잡는데 요긴할 것으로 보인다.

최수경기자 justone@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