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 연인 펜타곤 이던과 함께 큐브서 퇴출 당해…향후 행보에 대중관심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뉴미디어부기자
  • 2018-09-13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사진:현아SNS
가수 현아와 그룹 펜타곤 이던이 큐브엔터테인먼트에서 퇴출됐다.

두사람의 소속사인 큐브엔터테인먼트는 13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수많은 논의와 고심 끝에 현아, 이던 두 아티스트와는 신뢰 회복이 불가능하다고 판단돼 두 아티스트의 퇴출을 결정지었다"고 밝혔다.


이로써 현아와 이던은 지난달 초 열애를 인정한 지 두 달 만에 소속사에서 퇴출됐다.


현아 이던의 열애설은 지난 달 2일 처음 보도됐다. 당시 큐브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입장을 통해 열애설은 사실 무근이라 밝혔지만 현아와 이던은 3일 한 매체와 단독 인터뷰를 통해 2년째 열애 중인 사실을 알렸다. 


큐브엔터테인먼트와의 상의 없이 진행된 독단적인 행동이었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즉각 트리플H 활동을 중단시켰다. 음악방송 및 팬사인회를 모두 취소시키고, 이던 역시 펜타곤 팬미팅 및 일본활동을 물론 컴백 활동까지 잠정 중단했다. 


이후 현아와 이던은 SNS 및 팬카페를 통해 열애 사실을 끊임없이 드러냈다. 이던은 팬카페에 열애 공개 배경에 대해 "솔직하고 싶었다"는 내용의 글을 남겼고, 현아는 펜타곤의 신곡 발표 후 스트리밍 사진을 SNS에 게재해 재차 파장을 일으켰다. 


결국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소속사와 아티스트간의 신뢰가 무너졌다고 판단, 현아 이던을 큐브에서 퇴출시키는 사상 초유의 결정을 내렸다. 회사와 상의 없이 독단적으로 행동한 두 사람의 결과가 역풍으로 돌아온 셈이다. 


소속사는 "지금까지 함께해준 두 아티스트와 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대중에게 인정 받고 큐브를 대표했던 현아 그리고 이제 신인 아이돌로 막 인지도를 얻어가던 연인 이던이 소속사와 결별하게 되면서, 연인 관계인 두 사람이 앞으로 어떤 행보를 이어갈지 세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다음은 큐브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큐브엔터테인먼트입니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소속 아티스트 현아, 이던의 퇴출을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당사는 아티스트 매니지먼트를 하는데 있어 서로 간의 신뢰와 믿음을 최우선으로 일해 왔습니다.

수 많은 논의와 고심 끝에 현아, 이던 두 아티스트와는 신뢰 회복이 불가능 하다고 판단되어 두 아티스트의 퇴출을 결정 지었습니다.

지금까지 함께해준 두 아티스트와 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뉴미디어부 ynnews@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