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 ‘오미자 축제’ 오늘부터 사흘간 열려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남정현기자
  • 2018-09-14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문경] 제14회 문경오미자축제가 14일부터 사흘간 국내 최대 오미자 산지인 문경 동로면 일대에서 열린다. ‘100세 청춘, 문경 오미자’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 축제에선 다양한 체험·전시·판매행사가 마련된다.

올해 축제는 오미자청 담금·오미자 수확 등 체험행사를 강화했다. 지난해 방문객 반응이 좋았던 오미자 맛자랑 코너도 개선해 ‘오감오미 문경오미자 미각체험관’을 설치, 다양한 오미자 음식을 맛볼 수 있도록 했다.

또 동로면 일대에 개설된 오미자밭 둘레길은 힐링산책길로 포토존과 수확체험을 연계했다. 오미자를 주제로 한 다양한 장르의 노래들을 개사해 펼치는 ‘문경오미자 전국 노래교실 경진대회’도 관광객이 열정을 발산할 수 있는 패밀리 콘서트로 꾸며진다. 이번 축제에선 올해 생산된 생오미자를 2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남정현기자 namun@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