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클립] 삼성 2019년 신인선수 11명 입단계약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명민준기자
  • 2018-10-12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삼성 라이온즈가 2019년 신인선수 11명과 입단 계약을 마쳤다. 1차 지명을 받은 경북고 투수 원태인은 계약금 3억5천만원에 삼성 유니폼을 입게 됐다. 청소년대표 출신인 원태인은 다양한 변화구를 던지는 우완 정통파 투수다. 2차 1라운드에서 지명된 내야수 이학주는 해외파 신분으로 인해 계약금 없이 계약서에 사인했고, 2차 2라운드에서 이름을 불린 신일고 포수 김도환은 1억1천만원에 도장을 찍었다.

명민준기자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