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청년과 함께하는 사회적경제 토크 콘서트 개최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최영현기자
  • 2018-11-28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알베르토 몬디가 사회적경제기업 창업 과정과ㄱ과 그의 신념 등에 관해 이야기하고 있다.
경산시는 27일 영남대학교 인문관 강당에서 지역 청년 및 주민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청년과 함께하는 사회적경제 토크 콘서트'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사회적경제에 대한 이해와 경산시 청년 사회적경제기업가 소개 및 사례발표로 시작했다. 이어 유명 방송인이면서 사회적기업 '디 엘레멘트'를 경영하는 알베르토 몬디와 함께하는 사회적경제 토크 콘서트 순으로 진행하면서 사회적경제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알베르토 몬디의 사회적경제기업 창업 과정과 그의 신념, 앞으로 사회적기경제 기업이 나아갈 방향과 역할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를 나누었다.

경산시는 10개의 대학과 12만 명의 대학생이 거주하는 청년 도시로 청년들의 다양한 상상력과 아이디어가 현실이 되는 청년 사회적경제기업 육성 플랫폼 구축에 힘쓰고 있다. 청년들이 사회적경제기업 창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다양한 역량강화사업을 추진하고 청년 사회적경제기업 간 네트워킹이 유기적으로 조성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경산=최영현기자 kscyhj@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