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송사과 서울서 인기…준비 물량 첫날 소진”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배운철기자
  • 2018-12-01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윤경희 군수·농협기관장 등 참석

하나로클럽 양재점서 판촉 행사

윤경희 청송군수와 군지부 지역농협 생산자 단체가 청송사과를 홍보·판매하고 있다. <청송군 제공>
[청송] 청송군이 11월29일부터 12월2일까지 국내 최대 농산물 도소매 매장인 서울 하나로클럽(이하 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 지역 농협과 함께 청송사과 홍보 판촉행사를 열고 있다.

이번 행사엔 윤경희 청송군수를 비롯해 김춘안 농협청송군지부장·황대영 조합공동사업법인대표·박용구 청송농협장·남상주 남청송농협장·김해환 현서농협장·김호태 대구경북능금농협 청송경제사업장장 등 지역 농협 기관장들과 농협유통(대표이사 이수현)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청송사과 특판 소식에 서울시민들이 반짝 세일·청송사과 경품 이벤트에 참가하기 위해 줄을 잇고 있다. 청송군은 행사 첫날 ‘청송황금사과’ 상표등록을 마친 뒤 후지(부사)와 중점육성 중인 시나노골드 품종 2.5㎏들이, 후지·시나노골드를 결합한 세트 상품을 선보였다. 물량이 첫날에 전량 판매돼 추가로 청송에서 사과를 가져올 정도로 인기몰이다.

이번 홍보 판촉행사는 청송사과의 안정적 소비시장 개척과 명품사과 확대 보급을 위해 청송군과 지역 농협조직이 함께 진행한 것이다. 행정과 지역 농협이 연대·협업을 통해 지역 유통 현안을 적극 해결하려는 노력과 의지가 담겨 있다.

이보다 앞서 청송군은 11월5일 2018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2차전이 열린 잠실야구장에서 관람객 수만큼인 2만6천여개의 청송사과를 현장에서 무료로 나눠줬다. 또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2018 부산 유기농·친환경·귀농귀촌 박람회에 참가해 홍보활동을 펼쳤다.

윤경희 군수는 “세일즈 군수가 되겠다는 군민과의 약속을 실천하는 것이며 기업 경영의 경험과 노하우를 살려 효과적 방법과 전략을 통해 청송사과를 홍보하고 있다”며 “농협 등 지역 유통 기관과 함께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쳐 안정적인 대량 소비시장을 확보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운철기자 baeuc@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