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성군의회 겹경사...구자학 의원 '지방자치의회 의정 대상' '우수상', 김정태 의원 '의정약속대상' 우수상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강승규기자
  • 2018-12-05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구자학 달성군의회 의원
김정태 달성군의회 의원
구자학 대구 달성군의회 의원(자유한국당, 다사읍·하빈면)은 5일 오후 서울 국회도서관 대강당에서 열린 '2018 지방자치의회 의정 대상'시상식에서 '우수상'을 받는 영광을 안았다. 또 김정태 의원(더불어민주당, 유가읍·현풍읍·구지면)은 초선을 대상으로 하는 '의정약속대상'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5일 달성군의회에 따르면 의정대상은 여의도정책연구원이 전국 기초·광역단체 의원을 대상으로 지방자치제도 활성화와 주민행복 및 복지증대 정책 추진, 지역 활동 실적 등을 평가해 시상하는 상이다.
 

재선인 구자학 의원은 '빈집 정비 및 관리에 관한 조례' '친환경농업 육성 및 지원에 관한 조례' 등 지역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입법 활동과 행정사무감사, 지역민원 해결 및 현안 발굴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구 의원은 불법 주차로 민원이 빗발쳤던 다사읍 문양리 일원에 100면 규모의 공영주차장을 건립하는데 큰 역할을 했다.
 

초선 김정태 의원은 국공립어린이집 확충과 공영주차장 조성 등 공약사항 추진과 사회복지시설 방문, 회기 중 높은 출석률 등 의정활동 참여도에서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강승규기자 kang@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