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는 22일부터 ‘산타마을’ 대변신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황준오기자
  • 2018-12-18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내년 2월17일까지 운영

산타우체국·푸드코트 첫선

봉화 분천 한겨울 산타마을 풍차놀이터에 얼음썰매장이 조성되고 있다. <봉화군 제공>
[봉화] ‘겨울왕국’으로 불리는 봉화 분천 한겨울 산타마을이 오는 22일 정식 개장한다. 이날 개장식을 시작으로 내년 2월17일까지 58일간 운영된다.

한겨울 산타마을은 경북도·봉화군·한국철도공사 경북본부와 지역 주민이 2014년부터 함께 봉화 분천역 일원에서 운영하고 있다. 해마다 겨울철 10만명 이상이 다녀가는 겨울 최고의 여행지다. 특히 올해엔 한층 더 새롭고 풍성한 콘텐츠와 이벤트를 준비하고 있다.

기존 운영하던 산타열차·산타레일바이크·당나귀꽃마차·산타슬라이드에다 관광객이 직접 사랑·소망의 편지를 보내는 산타우체국, 유럽형 산타의 집 모양인 산타빌리지 푸드코트가 새롭게 문을 연다. 또 풍차 놀이터를 새롭게 단장해 아이들을 위한 얼음썰매장으로 운영하고 산타와의 기념촬영도 가능하다. 주말마다 음악 공연은 물론 구덩이를 파고 감자·고구마 등을 익혀 먹는 삼굿구이 체험장도 마련한다. 이밖에 지역민을 대상으로 올해의 산타, 산타마을의 다양한 이야기를 전달해 주는 산타 이야기꾼, 산타마을 시설물 안전을 책임지는 산타 보안관도 선정해 지역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축제로 운영할 계획이다.

엄태항 봉화군수는 “한국 관광의 별인

분천 산타마을을 세계적인 관광명소로 만들기 위한 각종 체험 프로그램을 개발 운영할 것”이라며 “경북도와 함께 분천 산타마을 겨울왕국 체험랜드 조성을 위해 확실한 랜드마크와 다양한 킬러콘텐츠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황준오기자 joono@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2운성으로 보는 오늘의 운세

동구배너

달서구배너

수성구배너

어린이 동화동요 한마당

환동해 국제심포지엄

영남일보 마라톤대회

2019 달구벌 문예대전

영남일보체다운로드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