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 식품제조공장서 불 건물 등 태워 6억원 피해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유시용기자
  • 2019-03-08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기숙사 거주 근로자 7명 대피

[영천] 7일 0시33분쯤 영천 금호읍 한 식품 제조공장에서 불이 나 건물·기계·제품 등을 태워 6억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를 냈다. 기숙사에 있던 근로자 7명은 긴급 대피했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소방차 36대와 소방관 140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였다. 경찰·소방당국은 목격자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 중이다.

유시용기자 ysy@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