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숙원사업 170건 자체설계…영천시 예산 4억여원 절감효과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유시용기자
  • 2019-03-11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영천] 영천시는 올해 16개 읍·면·동 사업을 동시에 착공했다. 동절기 공사 중지 기간인 1~2월 시설직 30여 명으로 구성된 합동설계반이 조기에 설계를 완료한 덕분이다.

합동설계반은 농로포장·하천정비 등 16개 읍·면·동 주민숙원사업 170여건(사업비 37억여원)에 대해 자체 설계를 실시해 4억여원의 예산을 절감했다. 170여건 가운데 80%는 지난 3월초 조기 발주했다. 특히 합동설계반은 현장에서 발생 가능한 문제점을 예방해 주민 불편을 최소화했다. 영천시 관계자는 “합동설계 작업을 통해 주민 의견을 최대한 반영하고 사업을 조기에 착공할 수 있었다”면서 “절감된 예산은 추경을 통해 다시 주민숙원사업비로 사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유시용기자 ysy@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2운성으로 보는 오늘의 운세

동구배너

달서구배너

수성구배너

어린이 동화동요 한마당

환동해 국제심포지엄

영남일보 마라톤대회

2019 달구벌 문예대전

영남일보체다운로드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