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의회 대표단, 대만정부 초청 타이베이·가오슝 방문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임성수기자
  • 2019-04-15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대구시의회(의장 배지숙)는 대만정부 초청으로 15일부터 18일까지 2박4일일정으로 자매·우호도시인 타이베이시의회와 가오슝시의회를 방문, 양 도시 간 실질적인 교류·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한다고 14일 밝혔다.

배지숙 의장과 김혜정 부의장, 송영헌·황순자·이영애 시의원이 대표단으로 구성된 이번 대만 방문은 타이베이시·의회의 경우 2010년 자매도시결연 후 세 번째 공식 방문이며, 가오슝시·의회는 2018년 우호협력도시 협정 후 첫 방문이다.

타이베이와 가오슝 시청 및 시의회를 방문하는 배 의장 등은 양 도시 간 우호협력을 증진하고, 최근 대구 방문이 급증하고 있는 대만 관광단 확대 등 문화·관광 분야의 실질적인 민간부문 교류 활성화 방안도 논의할 예정이다.

또 신베이시립도서관을 방문해 첨단 기술과 장애인 및 외국인을 위한 유니버셜 디자인 적용사례를 살펴보고, 행정원 성별평등처를 찾아 성불평등지수가 아시아 최저 수준인 대만의 성평등 및 여성권익 신장 정책을 중점적으로 견학한다. 이밖에도 가오슝 트램컨트롤센터를 찾아 미래 친환경 도시 교통망 구축현장을 둘러본다.

배지숙 의장은 “이번 방문으로 타이베이·가오슝 양 도시와 한 차원 높은 교류·협력이 이뤄지고 향후 관광·문화·경제 등 다양한 방면의 교류 협력이 더욱 활발해질 수 있도록 우리 시의회도 힘써 나가겠다”며 “공식 방문하는 기관에서는 어떻게든 대구와 교류하고 접목할 부분이 있는지 면밀히 살펴 향후 의정활동에서 적극적으로 반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임성수기자 s018@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 대구경북 고교동문 골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