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울진 고추농가 이상기온에 냉해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원형래기자
  • 2019-05-10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영하 4℃까지 내려가 농사 망쳐”

군수, 현장 방문 지원방안 강구

[울진] 울진 금강송면 광회리 고추농가가 봄철 이상기온에 큰 피해를 입었다.

농민들에 따르면 지난 7일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4℃까지 내려가 이곳 고추재배지 6.4㏊에 피해가 발생했다. 이신모씨(55)는 “때아닌 냉해로 1년 농사를 망쳤다”고 말했다.

전찬걸 울진군수는 이날 피해 현장을 찾아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적극적인 지원책을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원형래기자 hrw7349@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 대구경북 고교동문 골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