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대구 북구 운암지 수변공원 생태문화휴양공간으로 변신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민경석기자
  • 2019-05-16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주말 평균 4천여 명이 찾는 대구 북구 대표 명소 ‘운암지 수변공원’이 생태문화휴양 공간으로 탈바꿈했다. 북구청은 이달 초 운암지 생태문화공간 조성 사업을 완료하고 시민에 개방했다. 국·시·구비 21억원을 들여 조성한 이곳에는 높이 10m, 폭 25m의 인공폭포를 비롯해 운암지를 가로지르는 수변 데크로드, 팔각정 등이 조성됐다. 특히 어린이와 생활체육인을 위해 공원 주변에 집라인 놀이터와 배드민턴장을 확장·설치했다.

북구청은 쾌적한 휴식공간을 위해 배롱나무 등 각종 수목 3천285그루와 초화류 3만여 포기를 심고 수질개선 작업도 병행했다고 밝혔다. 배광식 북구청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운암지 수변공원이 북구를 대표하는 문화관광자원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민경석기자 mean@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