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병재, 매니저와 YG 계약 만료…다음 행보는?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뉴미디어부 기자
  • 2019-05-21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연합뉴스
예능인 유병재와 그의 매니저 유규선이 YG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

 

한 방송 관계자측에 의하면 유병재의 매니저인 유규선이 얼마전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에 사직 의사를 전한 것으로 얄려졌다.

 

YG엔터테인먼트측은 21일 “YG는 유병재씨와 계약 만료를 앞두고 논의한 끝에 매니지먼트 업무를 6월 초 종료하기로 합의했다”면서 “유병재를 사랑해주신 팬들에게 감사하며, 그의 앞날을 응원하겠다.”고 전했다.

 

유병재와 그의 매니저 유규선은  MBC ‘전지적 참견시점’으로 남다른 형제 케미를 보이며 대중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한편, tvN ‘SNL 코리아’ 라이브작가로 방송에 이름을 알린 유병재는 '극한직업' '배우학교' '꽃놀이패' '전지적 참견 시점' 등의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또, 지난 2015년 YG와 전속계약을 체결하며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뉴미디어부 ynnews@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