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평원 항생제 적정성 평가…구미차병원 최고등급 받아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조규덕기자
  • 2019-06-10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차의과대부속 구미차병원(원장 김병국)이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실시한 ‘8차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적정성 평가’에서 최고등급(1등급)을 받았다. 이번 평가는 2017년 10월부터 3개월간 예방적 항생제 사용을 권고하고 있는 839개 기관을 대상으로 위수술·대장수술 등 19개 수술별 항생제 최초 투여시간·항생제 선택·투여기간 등 총 6개 지표로 평가했다. 구미차병원은 평가대상 수술항목 전체평균 94.1점으로 전체평균 79.5점에 비해 우수한 성적으로 1등급을 받았다.

김병국 원장은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은 수술부위 감염을 예방하기 위한 것”이라며 “기준에 부합하는 항생제를 선택해 정확한 용법과 용량을 적절한 기간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구미차병원은 2014년부터 3회 연속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에서 1등급을 받는 등 적정한 항생제 처방으로 지역민의 건강을 책임지는 지역 거점병원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구미=조규덕기자 kdcho@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