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안동시,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 위해 발 벗고 나서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뉴미디어부기자
  • 2019-06-18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산업단지 환경정비로 쾌적한 근로 환경 조성

경북바이오산업단지 전경. 사진=안동시 제공

  안동시는 기업하기 좋은 안동 건설을 위해 산업단지 및 농공단지에 4억 원의 사업비로 대대적인 기반시설 정비에 나섰다.


  현재 안동시에는 일반산업단지 1개소와 농공단지 3개소가 조성되어 운영 중이며, 산업단지 1개소는 신규 조성 중으로 보상이 진행되고 있다. 기 조성된 농공단지와 산업단지는 총면적 180만㎡에 입주기업은 120여 개 업체, 근로자는 약 2,000여 명이 종사하고 있다.


  시는 이미 지난 4월 풍산농공단지 관리사무소 노후 기계실(130㎡)에 사업비 6천여만 원을 투입해 근로자 휴게 공간 마련을 위한 리모델링 사업을 완료했다.


  주차장이 없는 풍산농공단지에는 7천만 원의 사업비로 차량 25대 주차가 가능한 748㎡의 주차장을 상반기 내에 조성할 계획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근로자의 주차난 해소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깨끗하고 쾌적한 산업단지 환경 조성을 위해 도로변 풀베기 작업을 6월 말까지 완료하고, 노후 관정 및 가로등 보수, 우수기 재해 사전예방을 위한 배수로와 사면정비 등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입주기업의 생산 활동 증가로 초과 발생하는 폐수의 원활한 처리를 위해 폐수처리장 시설 일부를 개선해 운영 효율을 극대화할 예정이다. 향후 폐수처리장 확장을 위한 환경영향평가 및 폐수처리장 기본계획 변경 용역도 발주하는 등 기업 애로사항 해소를 위한 노력을 순차적으로 진행할 방침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앞으로 산업단지 내 노후공공시설물을 정비하는 등 근로환경을 대폭 개선해 근로자가 일하고 싶고 활기가 넘치는 농공 및 산업단지를 만들어 가겠다.”고 했다.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