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밤’ 한지민·정해인, 송승환 강한 반대 속 애틋해지는 로맨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뉴미디어부 기자
  • 2019-06-27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사진 : MBC ‘봄밤’ 캡처
봄밤’ 한지민과 정해인이 서로를 향한 애틋한 마음을 전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MBC 수목미니시리즈 ‘봄밤’ 22회가 시청률 8.9%(닐슨코리아 수도권 기준)로 수목극 전체 1위를 차지하는 기염을 토해냈다. 2049 시청률 역시도 2.9%로 동시간대 1위 자리를 놓치지 않았다.

 

이날 방송에서는 한지민(이정인)과 정해인(유지호)은 위기 가운데서도 더 깊어진 로맨스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집중케했다.

 

사진 : MBC ‘봄밤’ 캡처
 이태학(송승환)이 유지호(정해인)의 인사도 받지 않으며 무시한 모습을 본 이정인은 권기석(김준한)과의 결혼을 성사시키려는 이기적인 아빠의 모습에 분노해하면서 갈등을 폭발시켰다.

 

미안한 마음에 유지호 집을 찾아간 이정인은 본인의 상한 마음을 드러내기보다는 상대를 배려 하는 모습에 감동하며 "왠지 우리 잘 해낼 거 같지 않아요?"라는 말을 하며 적극적으로 해결하려는 의지를 보여주었다.

 

이뿐만 아니라 이정인과 유지호는 주변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틈틈히 달달한 데이트를 하며 시청자들로 하여금 설레는 마음을 공감하게 만들었다.  

사진 : MBC ‘봄밤’ 캡처
또 이정인은 유지호의 아들인 유은우(하이안)와 더 친해지기 위해 통화도 하며 노력해 보는 사람들로 하여금 미소짓게 만들었다.

 

이정인은 권기석과 이태학이 만난다는 사실을 알게 되면서 걱정하자 이를 안 유지호 또한 염려스러워했다. 이전에 언니 이서인(임성언)에게 유지호가 아이 아빠라는 것을 폭로했기에 더 불안했던 것.

 

이에 고민하던 이정인은 다시 권영국(김창완)을 찾아가는 것으로 다음회에 대한 궁금증을 더하게 만들었다.

 

한편, MBC 수목미니시리즈 ‘봄밤’ 은 매주 수,목요일 밤 8시 55분에 방송된다.


뉴미디어부 ynnews@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 대구경북 고교동문 골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