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학주 굿바이 안타’ 9회말 역전극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권혁준기자
  • 2019-07-10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삼성 3 - 2 KIA

삼성 라이온즈가 끈질긴 승부 끝에 2연승을 달렸다. 삼성은 9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KIA전에서 9회말 이학주의 굿바이 안타로 3-2로 경기를 뒤집었다.

이날 삼성의 선발투수로 나선 맥과이어는 6이닝 동안 안타를 4개만 내주며 KIA 타선을 무실점으로 막았다. 다만 볼넷을 5개 내줘 아쉬운 모습을 보였다. 0-0의 팽팽한 상황이 이어지던 8회초 마운드에 오른 최지광은 선두타자 박찬호를 안타로 출루시킨 후 최형우에게 홈런을 맞으며 2실점했다. 패색이 짙어진 9회말 삼성은 공민규가 볼넷으로 출루한 상황에서 박찬도가 안타를 때려내며 또다시 득점찬스를 맞았다. 이후 김상수가 볼넷으로 무사 만루를 만들어냈고, 박해민의 중견수 안타로 2-2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이어진 2사 1, 3루 찬스에서 타석에 들어선 이학주가 경기를 끝냈다.

권혁준기자 hyeokjun@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 대구경북 고교동문 골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