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구직자 5명 중 2명 합격하고도 입사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2019-07-12


연봉 등 조건 불만족 이유 최다

구직자 5명 가운데 2명은 취직 시험에 합격하고도 입사를 포기한 경험이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11일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에 따르면 입사시험 최종 합격 경험이 있는 구직자 1천338명을 대상으로 최근 설문조사를 한 결과 전체의 40%가 입사를 포기한 적이 있다고 답했다.

포기 경험 횟수는 평균 2.1회였다. 중소기업 입사 포기 경험이 있다는 응답자가 79.3%(복수응답)에 달했고 △중견기업 17.0% △공기업·공공기관 6.9% △대기업 6.0% △외국계 기업 2.2% 등의 순이었다.

합격하고도 입사를 포기한 이유로는 ‘연봉 등 조건 불만족’을 꼽은 응답자가 30.8%(복수응답)로 가장 많았고, ‘직무가 생각했던 것과 달라서’(27.9%)와 ‘더 가고 싶은 곳이 있어서’(27.7%)라는 답변도 비교적 많았다. 이와 함께 전체 조사 대상의 32.9%는 입사를 포기한 것에 대해 ‘후회한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2019 

동계 골프 아카데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