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어린이 눈높이 맞춘 오페라 ‘마술피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김봉규기자
  • 2019-07-15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봉산문화회관 우수공연시리즈

전문가 해설 곁들인 콘서트 형식

19일 봉산문화회관 무대에 오르는 가족오페라 ‘마술피리’. <봉산문화회관 제공>
가족오페라 ‘마술피리’가 오는 19일 오후 7시30분 봉산문화회관 가온홀에서 열린다. 2019년 봉산문화회관 우수공연시리즈Ⅱ 무대다. 환상적이고 동화적인 줄거리를 가지고 있는 모차르트의 오페라 ‘마술피리’를 가족오페라로 재해석해 어린이들도 흥미진진하게 즐길 수 있도록 만들었다. ‘마술피리’는 ‘피가로의 결혼’ ‘돈 조반니’와 함께 모차르트의 3대 오페라로 꼽히며, ‘밤의 여왕’ 아리아로 유명하다. 이번 공연은 전문가의 해설과 함께하며, 누구나 쉽고 부담 없이 관람할 수 있는 콘서트 형식 오페라로 진행된다.

수많은 역경을 이겨내고 사랑을 얻는 주인공 타미노와 파미나의 이야기로, 모차르트의 천재성을 보여주는 작품이다. 1791년 오스트리아 비덴 극장에서 초연한 후 지금까지 세계인의 사랑을 받고 있는 걸작이다. 마술피리는 당시 이탈리아어를 이해하지 못하는 독일 서민들을 위해 모차르트가 독일어로 작곡한 노래극이다. 초연 당시부터 현재까지 세계에서 가장 많이 공연되는 오페라 중 하나다. 테너 김동원, 소프라노 허희경·김성혜, 바리톤 김형기 등이 출연한다. 전석 3만원. (053)661-3521

김봉규기자 bgkim@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 

동계 골프 아카데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