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영덕 방파제서 상어 머리·몸통 일부 발견…어업인 등 주의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2019-07-15


경북 영덕 연안에서 상어가 발견돼 주의가 요구된다.


 15일 울진해양경찰서에 따르면 14일 오후 5시 20분께 영덕군 영덕읍 대탄리 방파제 아래에서 한 관광객이 죽은 상어 한 마리를 발견해 해경에 신고했다.
 발견 당시 상어는 죽은 지 오래돼 머리와 몸통 일부만 남아 있었다.


 정확한 전체 크기는 알 수 없지만 머리와 몸통 남은 부분 길이는 가로 40㎝, 세로 22㎝였다.
 울진해경은 상어 종류를 확인하기 위해 국립수산과학원에 사진을 보냈지만, 훼손이 심해 정확한 종류를 식별하기 어렵다는 답변을 받았다.
 해경은 국립수산과학원과 부경대학교에 상어 종류 확인을 정식 의뢰할 예정이다.


 경북 동해안에서는 2017년 7월 영덕군 영덕읍 창포리 해맞이등대 동쪽 200m 바다에서 120㎝ 길이의 죽은 악상어류가 잡혔다.
 울진해경은 아직 상어 피해 보고가 없지만 지방자치단체 등에 해수욕장을 순찰하는 수상오토바이에 휴대용 상어퇴치기를 부착해 달라고 요청했다.


 울진해경 관계자는 "어업인과 해녀, 연안 레저 활동객은 바다에서 활동할 때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연합뉴스






2019 대구경북 고교동문 골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