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검색하기

커버스토리 전체기사보기

스위치

[경북 가볼만한 곳] 청송, 군 전역이 국제지질공원…교육적 가치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배운철기자
  • 2019-07-19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주왕산지구 명소 기암단애 멋진 경관

한여름 얼음 어는 신비한 청송얼음골

아름답고 괴이한 신성지구 ‘백석탄’

청송 8경 중 1경인 청송국제지질공원내 신성계곡 백석탄은 하얗게 반짝이는 퇴적암이 오랫동안 풍화침식작용을 거쳐 암석이 괴이하면서도 아름다운 형상을 하고 있다. <청송군 제공>
올여름 멋진 추억을 만들 휴가지를 찾고 있다면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멋진 볼거리를 갖추고 있는 청송에서 보내면 어떨까.

청송은 청송국제지질공원을 갖춘 것을 비롯해 ‘국제슬로시티 도시’ 인증,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 개최 등으로 세계로부터 주목받고 있다. 자연 보전에 오랫동안 힘써 온 결과 국내를 넘어 세계인의 시선을 받고 있는 것이다. 동서4축고속도로 개통과 최근 대명리조트 개관 등으로 그냥 스쳐보고 지나가는 곳이 아니라 머물며 즐길 수 있는 관광지로 변신을 거듭하고 있다.

청송은 군(郡) 전역이 국제지질공원이다. 국립공원 주왕산을 중심으로 한 주왕산지구와 백석탄이 있는 신성지구로 크게 나뉜다. 주왕산지구의 대표적인 명소는 기암단애다. 주왕산의 상징과도 같은 응회암 기암단애는 하늘을 받치는 듯한 모습을 하고 있어 뛰어난 경관은 물론 교육적 가치가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주왕산 은하수
주왕산 급수대 주상절리는 화산재의 열이 원래있던 암석을 파괴하고 그 틈을 새로운 광물이 채운 천둥알이 발달해 있다. 용추폭포, 절구폭포, 용연폭포도 주요 지질명소로 찾는 이들의 발길이 끊이질 않는다. 이들 폭포는 화산지형의 특징과 풍화작용을 관찰하기에 최적화 돼 있다.

연화굴과 무장굴은 절리에서 발달한 굴의 전형적인 형태를 보여준다. 단층작용으로 형성된 주왕굴의 경우 중국 주왕이 최후를 맞았다는 전설이 전해 내려온다. 청송읍 월외리에서는 노루용추와 달기폭포를 감상할 수 있다.

부동면 내룡리 청송얼음골은 한여름에도 얼음이 어는 신비의 장소로 손꼽히고 있다. 매년 아이스클라이밍대회가 열려 전국에서 많은 이들이 찾고 있다. 진보면 괴정리 청송구과상유문암은 일명 ‘꽃돌’로 잘 알려져 있다. 암석 속에 다른 광물질이 스며들어 마치 꽃처럼 사방으로 뻗어 나가는 모양새를 띠고 있다.

신성지구 지질명소로는 안덕면 고와리의 ‘백석탄’이 손꼽힌다. 백석탄은 청송 8경 중 1경이다. 하얗게 반짝이는 퇴적암이 오랫동안 풍화침식작용을 거쳐 암석이 괴이하면서도 아름다운 형상을 하고 있다.

신성리를 끼고 흐르는 신성계곡의 방호정은 청송 출신의 학자 방호 조준도가 1619년에 지었다. 방호정 인근의 신성공룡발자국 유적에는 오래전 지구를 지배했던 생명의 흔적이 새겨져 있어 역사공부에 도움을 준다. 1억4천만년 전부터 6천500만년 전까지에 해당되는 백악기의 공룡 발자국들을 쉽게 만날 수 있다.

청송군은 매년 늘어나는 관광객들의 편리를 위해 명소마다 편의시설을 갖춘 것은 물론 관광지를 찾는 이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곳곳에 문화 해설사들을 배치했다. 해설사들의 깊이 있는 설명을 들으며 유적지를 돌다보면 청송과 역사에 대해 좀 더 깊은 지식을 얻는 기회까지 가질 수 있다.

청송=배운철기자 baeuc@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 대구경북 고교동문 골프대회



수습사원모집


12운성으로 보는 오늘의 운세

수성구배너

서구청 배너

동구배너

ceo아카데미 모집

포항케이팝콘서트

제1회 수성별빛걷기대회

책읽기상 독서 감상문 공모전

제10회 팔공산달빛걷기대회

제4회 금오 전국 시낭송대회 공모

영남일보체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