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검색하기

여행 레져 전체기사보기

스위치

[경북 가볼만한 곳] 문경, 맨발로 걸으며 치유 문경새재 황톳길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남정현기자
  • 2019-07-19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문화·생태·영상 테마파크 ‘에코랄라’

전국 최초 철로자전거·9개 코스 집라인

국내 최고 활공장 최적의 패러글라이딩

다양한 체험시설과 놀이시설을 갖춘 국내 최초의 문화·생태·영상 테마파크인 ‘문경에코랄라’.
여름철 문경 최고의 피서지 가운데 하나로 꼽히는 쌍용계곡의 ‘쌍용폭포’.
우리나라에서 최초로 만들어진 ‘문경철로자전거’를 타면 영강의 아름다운 풍광을 즐길 수 있다. <문경시 제공>
백두대간의 고산준령에 둘러싸인 문경은 산 높고 골이 깊어 수려한 경관과 다양한 레포츠 시설이 발달한 고장이다. 하늘을 나는 패러글라이딩과 집라인, 수상 래프팅, 테마터널, 맨발걷기 코스 등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휴양의 종합선물세트 같은 곳이다. 거기에 약돌돼지 등 특별하게 맛있는 음식까지 더해져 여름 피서지로 더할 나위 없는 곳이기도 하다.

◆흙길 밟아 더 정겨운 문경새재

한국관광공사가 실시한 한국인이 꼭 가봐야 할 국내관광지 100선 중 1위를 차지한 ‘한국 관광의 별’ 문경새재는 옛날 새들도 쉬어간다고 할 만큼 높고 험준해 가장 아름다운 옛길로 남아 있다. 특히 1관문에서 3관문까지 7㎞ 황톳길을 청정한 공기를 마시며 맨발로 걸을 수 있어 몸과 마음을 치유할 수 있는 공간으로 각광 받고 있다.

◆문경 힐링휴양촌

청정자연을 자랑하는 문경새재 인근에는 휴식과 체험을 통해 몸과 마음을 치유할 수 있는 복합휴양시설이 지난 4월 문을 열었다. 우리나라 둘째 신부인 최양업 신부의 선종지인 ‘진안성지’ 주변에 들어선 문경힐링휴양촌은 자연과 함께 명상과 휴양을 즐기면서 온천욕이 가능한 숙박시설이 있어 몸과 마음을 편안히 할 수 있다. 숙박시설·명상휴양시설·체험시설·식음시설 등을 갖춰 삶의 쉼표를 더하는 자연 속의 명상, 가족과의 휴양, 즐거운 체험을 한꺼번에 즐길 수 있는 휴식의 공간으로 손색이 없다. 특히 어르신과 영유아 동반 가족 등을 배려한 BF(Barrier Free) 시설로 모든 방문객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꾸며졌다.

◆문경 에코랄라

가은읍 문경에코랄라는 지난해 9월 개관한 국내 최초 ‘문화·생태·영상 테마파크’로 기존 석탄박물관, 가은오픈세트장, 모노레일, 철로자전거 등과 더불어 ‘에코타운’과 야외체험시설인 ‘자이언트 포레스트’가 있다. 에코타운에서는 백두대간의 생태와 영상콘텐츠를 기반으로 한 영상제작 체험을 할 수 있으며, 에코스튜디오에서는 영화와 드라마 제작에 필요한 기획·촬영·편집 등의 모든 과정을 직접 체험하고 최종 영상을 만들어 볼 수 있는 장비와 시설이 갖추어져 있다. 9개의 테마공간으로 구성돼 유아 및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야외체험시설인 자이언트 포레스트에서는 자연과 사람의 상생을 주제로 한 촬영 체험과 자연과학 체험이 가능하다. 특히 이번 여름에는 ‘서머 어드벤처 페스타’ 행사가 열려 어린이 물놀이광장을 무료로 즐길 수 있으며 에코스윙·에코서바이벌·VR스타 체험을 통해 스릴과 시원함을 동시에 만끽할 수 있다.

◆선유동·용추계곡

신선들이 노닐었다는 선유동계곡은 대야산 골짜기의 맑은 물이 내려오면서 빚어낸 계곡으로, 이름 그대로 보는 이의 탄성을 자아내게 할 만큼 빼어난 경관을 자랑한다. 선유동은 웬만한 가뭄에도 어린이들이 물놀이를 할 수 있을 만큼, 항상 맑고 풍부한 계곡물이 흐르고 바닥이 암반으로 돼 있어 여름철이면 피서객들이 몰려드는 곳이다. 선유동 입구에서 대야산 쪽으로 계곡을 올라가면 용이 하늘로 올라갔다는 암반계곡인 용추 계곡이 나타난다. 암수 두 마리의 용이 하늘로 오른 곳이라는 전설을 증명이라도 하듯이 용추 양쪽 거대한 화강암 바위에는 두 마리의 용이 승천할 때 용틀임하다 남겼다는 용비늘 흔적을 볼 수 있다. 아래 용추 폭포에 파인 소(沼)가 하트모양이어서 관광객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문경 오미자테마터널

경북 8경 중 제1경인 마성면 진남교반과 고모산성의 아름다운 자연 경관 속에 540m의 문경 오미자테마터널이 있다. 항상 14~15℃의 온도를 유지하는 이 터널은 요즘처럼 더운 날씨에는 입구 50m 근처에만 가도 시원한 바람을 느낄 수 있다. 터널 안에는 오미자넝쿨, 별빛터널, 오미자 조형물과 홍보판매장 및 오미자와인을 맛보고 구매할 수 있는 와인바가 있다.

◆문경철로자전거와 집라인

문경철로자전거는 20년 전 석탄을 실어 나르던 철로를 활용한 전국 최초의 철로자전거다. 강과 산의 아름다운 풍경 속에서 다양한 야생화들을 만나며 철길을 따라 운행되는 철로자전거는 구랑리역, 진남역, 가은역 등에서 운행된다. 여름 성수기(7~8월)에는 진남역 구간에서 한시적으로 야간운행도 한다.

문경시 불정동 자연휴양림에 자리한 집라인은 문경의 새로운 레포츠 시설이다. 9개 1.3㎞ 코스로 구성됐다. 2시간30분 정도면 9개 코스를 모두 탈 수 있으며 이용요금은 5만원이다.

◆문경활공랜드

고요리 문경활공랜드는 이륙장과 착륙장을 두 개씩 갖추고 있으며 한 번 날면 큰 비행을 할 수 있는 국내 최고의 활공장으로 2002년 패러월드컵대회 등 여러 차례 패러글라이딩 대회가 열린 곳이다. 주변에 고압선이 전혀 없어 패러글라이딩을 즐기기에 최적의 조건을 갖추고 있다. 주위에 주흘산, 조령산, 성주봉 등 백두대간이 둘러싸고 있어 활공시 최상의 경관과 쾌감을 느낄 수 있다.

문경=남정현기자 namun@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12운성으로 보는 오늘의 운세

수성구배너

서구청 배너

동구배너

ceo아카데미 모집

포항케이팝콘서트

제1회 수성별빛걷기대회

책읽기상 독서 감상문 공모전

제10회 팔공산달빛걷기대회

제4회 금오 전국 시낭송대회 공모

2019 대구·경북 고교동문 골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