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영천와인 獨 품평회서 와이너리 2곳 금·은상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유시용기자
  • 2019-08-08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영천] 영천와인이 국제와인품평회에서 맛과 향을 인정받고 있다. 영천시에 따르면 지난달 25~28일 나흘간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된 ‘베를린와인트로피’ 국제와인품평회에서 영천 오계리 와이너리(대표 조성현·금호읍)와 고도리 와이너리(대표 최봉학·고경면)가 나란히 입상했다. 오계리 와이너리는 ‘머루포도(NBA)’로 제조한 2016년산 아이스와인으로 금상을, 고도리 와이너리는 ‘청수’ 품종(와인전용 포도)으로 만든 2017년산 화이트 와인으로 은상을 각각 수상했다. 영천와인은 지난해에도 이 대회에서 한국와인 최초로 We와이너리에서 출품한 화이트와인과 레드와인으로 각각 금상과 은상을 수상한 바 있다.

와인 칼럼니스트 겸 베를린와인트로피 아시아 디렉터 박찬준 대표는 “국산 와인의 품질이 세계무대에서 점차 인정을 받고 있는 것은 와인생산자와 지방자치단체가 서로 협력하고 노력한 결과”라며 “국산 와인의 보다 큰 발전을 위해서는 우수한 와인생산자들과의 국제교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베를린와인트로피는 세계 5대 국제와인품평회 중의 하나이며 국제와인기구(OIV)의 승인 및 감독 하에 개최되는 세계 최대 규모의 품평회다. 이번 품평회에는 34개국 6천327종의 와인이 출품돼 그랜드골드, 금상, 은상 등이 가려졌다. 심사위원도 34개국에서 196명이 참가했다.

한편 영천시는 영천와인이 2009년부터 각종 국내외 와인대회에서 우수 와인으로 평가받으면서 서울프라자 호텔(우아미와이너리, We와이너리), 광명동굴(고도리와이너리, 우아미와이너리, 조흔와이너리), 농협 하나로마트(조흔와이너리, 블루썸와이너리, 오계리와이너리) 납품은 물론 호주·미국 등으로도 수출을 확대하고 있다.

유시용기자 ysy@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 

동계 골프 아카데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