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호텔델루나` 아이유, OST 엔딩곡 `깜짝` 등장…화제성 '1위'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인터넷뉴스부기자
  • 2019-08-19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사진 : tvN 토일드라마 '호텔 델루나' 캡처
'호텔 델루나' 아이유가 방송 말미에 부른 OST가 깜짝 등장해 화제성 1위에 올랐다.

 

18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호텔 델루나'(극본 홍정은 홍미란, 연출 오충환) 12회에서는 장만월(이지은)과 구찬성(여진구)이 서로의 마음을 확인 후 애틋한 키스를 나누는 장면이 방송됐다.

 

특히, 마지막 장면에서 엔딩곡으로 아이유의 OST가 깜짝 등장해 시청자들을 열광케했다.

 

이날 방송에서 구찬성은 "당신이 나무에서 지는 꽃들은 처음 그랬던 것처럼 나에게 떨어지고 있는 건지 모릅니다. 그게 쌓이고 쌓여서 두렵고 아파지는 건 온전히 내 몫이라고 감당하겠습니다. 그러니까 날 두고 갈 땐 두려워하지 마요. 이게 인간일 뿐인 내가 온 힘을 다해 하고 있는 사랑입니다"라고 본인의 마음을 장만월에게 전했다.

 

 무엇보다 아이유가 부른 '우리의 결말이 슬프지 않았으면 좋겠어. 이 순간을 떠올리며 울지 않도록 그러면 안 될까', '너를 기억할 수 있는 흉이 지도록 기꺼이 아플게. 연약한 너를 바라보며 오랜 괴로움을 잠시 잊어. 이대로 한번 더 네게 안겨 쉬고 싶어' 등의 가사가 나와 극의 몰입을 한층 높였다.

 

한편, 아이유가 가창한 OST는 '호텔 델루나'에 특별히 삽입된 엔딩송으로, 현재 발매할 계획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인터넷뉴스부 ynnews@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