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50대 목장 주인, 키우던 소뿔에 들이받혀 중상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2019-08-20


소를 키우던 목장 주인이 소뿔에 받혀 중상을 입었다.
 20일 전남 나주소방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 26분께 나주시 공산면에 있는 소 목장에서 목장 주인 노모(57) 씨가 "소뿔에 받혀 다쳤다"며 119에 신고했다.


 이 사고로 노씨는 갈비뼈가 부러지는 등 중상을 입고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노씨는 목장에 몰려있는 소 무리를 분리하려다 갑자기 흥분한 소가 달려들어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