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고령군 2020년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사업 선정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석현철기자
  • 2019-09-17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고령]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2020년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사업'에서 고령 개진면 금천지구와 우곡면이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지구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고령군은 총사업비 81억원(국비 56억7천만원)을 확보했다. 또한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준공지구에 대한  활성화 컨설팅을 위한 소프트웨어 사업비 1억원도 확보했다.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은 농촌 거점지를 육성해 주민의 기초생활 수준 향상 및 공동체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한 것으로, 공모사업 선정을 위해 추진위원회와 지속적으로 논의해 왔다. 개진면 금천지구 및 우곡면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은 각 40억원이 투입돼 2020년부터 2023년까지 4년간 추진된다. 개진면 금천지구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은 개진상생복지센터, 거점연결로 등을 통해 거점지 기능을 강화하고 주민의 문화향유 기회를 확대한다. 우곡면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은 면소재지 내 주민화합광장 및 화합길 등을 마련해 중심지와 배후마을 주민에게 소통의 공간을 제공하게 된다.
 

곽용환 군수는 "이번 신규사업 선정으로 인해 농촌에 활력을 불어넣고 주민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살기 좋은 농촌 마을을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석현철기자 shc@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