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17호 태풍'타파' 경로 관계없이 우리나라 영향권?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인터넷뉴스부기자
  • 2019-09-19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사진:기상청
예비 17호 태풍 '타파'의 북상과 함께 주말 비 소식이 전해졌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의 전 단계인 열대저압부가 19일 오전 3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남남동쪽 약 500㎞ 부근 해상에서 시속 18㎞ 속도로 서쪽방향으로 이동하고 있다.

이 열대저압부의 중심기압은 1000hPa(헥토파스칼),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은 초속 15m(시속 54㎞)다.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이 초속 17m 이상을 기록하면 태풍으로 발달했다고 본다.


현재 열대저압부가 28도 이상의 따뜻한 바다를 통과하며 수증기를 공급받고 있고, 주변 기류도 태풍 발달에 유리하게 조성되고 있어 곧 17호 `타파`로 성장할 것으로 기상청은 보고 있다.

정확한 경로는 아직 미지수이지만 타이완 동쪽 해상을 지난 뒤 주말께 우리나라 부근으로 북상할 가능성이 있다.


이후 진로는 남해안 또는 규슈 상륙, 대한해협 통과 등 여러 가능성이 열려 있다. 다만 태풍에 동반된 비구름대 규모와 강도가 커 태풍이 어떤 경로로 향하든 우리나라는 영향권에 놓일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토요일인 21일 오후부터 23일 오전 사이 전국적으로 비가 내릴 전망이다. 특히 남부 지방과 동해안을 중심으로 대량의 강수가 집중될 가능성이 클 것으로 기상청은 전망했다.
인터넷뉴스부 ynnews@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