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손흥민, 챔스 교체출전…두 경기 연속 골 불발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2019-09-20


후반 28분 델리 알리 대신 투입

토트넘, 올림피아와 2-2 무승부

손흥민(27·토트넘)이 2019~20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첫 경기에 교체로 출전했지만, 공격포인트를 따내지 못했다. 소속팀 토트넘은 올림피아코스(그리스)와 2-2로 비기면서 승점 1을 얻는 데 그쳤다.

손흥민은 19일(한국시각) 그리스 피레우스의 게오르기오스 카라이스카키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올림피아코스와의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 B조 1차전 원정 경기를 벤치에서 시작한 뒤 후반 28분 델리 알리 대신 투입돼 후반 추가 시간까지 20여분을 뛰었다. 14일 크리스털 팰리스와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5라운드에서 두 골을 폭발하며 시즌 1·2호 골을 몰아쳤던 손흥민은 이날은 로테이션 차원에서 벤치에서 대기하다 부름을 받았지만 2경기 연속 골 도전은 불발됐다.

토트넘은 이날 안방에서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를 3-0으로 제압하고 첫 승을 신고한 바이에른 뮌헨(독일·승점 3)에 이어 조 2위에 자리했다. 이날 후반 42분 손흥민의 발을 거쳐 이어진 케인의 슈팅이 골대를 때리는 등 운도 따르지 않았다. 막바지 왼쪽 측면에 주로 서서 호시탐탐 기회를 노리던 손흥민도 촘촘한 상대 수비에 결정적인 기회를 만들어내지 못하면서 다음 경기를 기약했다.

토트넘은 다음 달 2일 바이에른 뮌헨을 안방으로 불러들여 조별리그 첫 승을 노린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