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동백꽃 필 무렵' 공효진, 오정세와 극한 대면…치부책 잘 지킬 수 있을까?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인터넷뉴스부기자
  • 2019-10-09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사진 : KBS 2TV '동백꽃 필 무렵' 캡처

 '동백꽃 필 무렵'의 공효진과 오정세가 대면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KBS 2TV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측은 9일 공효진과 오정세의 스틸컷을 공개해 시선을 집중케했다. 이 사진에서는 동백(공효진)과 노규태(오정세)가 치부책을 두고 대면하는 모습이 담겨져 있다.

 

지난 방송에서는 용식을 위해 자진 출두한 동백이 그간 노규태의 성희롱을 비롯한 주폭 등을 적은 치부책을 들고 나와 강력하게 고소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와 관련해 오늘(9일) 공개된 스틸컷에서는 동백이 들고 있는 치부책을 손을 뻗어 뺏으려 하는 규태의 일촉즉발 장면이 포착됐다.

 

이를 지켜보는 동백 역시도 평상시의 소심한 모습은 온데간데 없고 그런 규태를 쌀쌀한 눈빛으로 쏘아보며 치부책을 뺏기지 않으려 꼭 안고 있다.

 

이와 같이 치부책으로 인해 비웃음을 사게 된 규태는 예고 영상에서 "이게 다 정치 공작. 이까짓 일로 노규태 앞날에 스크래치 안 난다"며 큰 소리를 치는 모습과 더불어 치부책을 찾기 위해 까멜리아를 이리 뛰고 저리 뛰며 찾는 모습에서 발등에 불에 떨어진 듯한 모양새다. 뒤에 나타난 동백에게 "야"라고 소리치는 모습에서 화가 절정에 다다른 모습이 느껴진다. 이 문제의 치부책을 가운데 두고 누가 이길지도 궁금증을 더하게 만든다.

 

한편, 2TV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은 매주 수.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인터넷뉴스부 ynnews@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