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하회별신굿탈놀이 야간 상설공연 마지막 공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인터넷뉴스부기자
  • 2019-10-22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안동 도심지 대표 관광 상품으로 인기몰이

사진=안동시 제공
  안동시와 하회별신굿탈놀이 보존회는 지난 5월부터 매주 금·토요일 오후 7시 30분 문화의 거리와 웅부공원에서 하회별신굿탈놀이 야간 상설공연을 진행하고 있다.


  총 30회의 공연이 계획되어 있으며, 10월 25일(금) 오후 7시에 문화의 거리에서 마지막 공연을 준비 중이다.
  29회가 진행된 현재 12,000여 명이 공연을 관람했고, 그중 500여 명이 외국인으로 집계되고 있어 도심에 체류하는 외국인 관광객에게 좋은 관광 콘텐츠가 되고 있음을 방증했다.


  야간 상설공연은 하회마을에서 개최되는 60분 상설공연 내용 중 연출을 통해 간단한 단막극 형태로 30분 정도 진행한다. 도심지를 찾는 국내·외 체류 관광객들에게 지속적인 야간 볼거리를 제공할 뿐만이 아니라 전체 공연을 보기 위해 하회마을로 관광객들을 유도하는 홍보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또한, 지역 문화예술인들과 연계한 버스킹 공연이 함께 진행돼 시민과 관광객들이 공연장으로 몰리는 진풍경을 연출하기도 했다.
  유수덕 관광진흥과장은 “올해 처음 시작한 하회별신굿탈놀이 야간 상설공연이 성공리에 종연을 앞두고 있다. 향후 콘텐츠의 질을 높이고, 다른 관광상품과 긴밀히 연계해 도심지로 더 많은 관광객을 유치하고 상권 활성화로 이어지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