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유재명 "동갑? 정우성이 너무 젊은것"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인터넷뉴스부기자
  • 2019-11-15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사진: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 방송 캡처

'씨네타운’ 배우 유재명이 정우성, 곽도원과 동갑이라는 사실을 언급했다.

15일 오전 방송된 영화 ‘나를 찾아줘’(감독 김승우) 주역 유재명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유재명은 닮은꼴을 묻는 질문에 “이연복 셰프와 닮았다는 이야기를 들었는데 저는 잘 모르겠다. 방송보다는 젊어 보인다는 이야기를 할 때 기분이 좋긴 하다”고 수줍게 답했다.  이어 “정우성, 곽도원과 동갑이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내가 나이가 많아 보이는 게 아니라 정우성과 곽도원이 젊어 보이는 것”이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DJ 박선영은 “유재명 씨의 실물이 훨씬 부드러워 보이고 좋다”고 칭찬해 훈훈함을 이어갔다.


유재명은 또 영화에서 호흡을 맞춘 배우 이영애에 대해 "처음에는 너무 떨려서 말도 못 붙였다. 이영애의 영화 '봄날은 간다', '친절한 금자씨'등을 보며 이영애에 대한 경외심이 있었다"고 전했다.


한편 '나를 찾아줘'는 6년 전 실종된 아들을 봤다는 연락을 받은 정연(이영애)이 낯선 곳, 낯선 이들 속에서 아이를 찾아 나서며 시작되는 스릴러로, 오는 27일 개봉 예정이다.
인터넷뉴스부 ynnews@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 

동계 골프 아카데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