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권택희 상주 성주봉자연휴양림 팀장 경천섬 진입교량 명칭 공모전서 금상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이하수기자
  • 2019-11-27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권택희 상주 성주봉자연휴양림 팀장이 최근 상주시 주관으로 열린 경천섬 진입 교량 명칭 공모에서 ‘범월교(泛月橋)’와 ‘낙강교(洛江橋)’를 제안해 금상을 수상했다.

권 팀장은 “오래도록 남을 관광시설의 명칭을 만들어 무엇보다 기쁘다. 현재 공사 중인 낙강교 준공을 계기로 경천섬이 전국에서 으뜸가는 관광 1번지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상주=이하수기자 songam@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 

동계 골프 아카데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