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토뉴스
  • 뉴스
  • 위클리포유
  • 에듀포유
  • Y-vision
  • 오피니언
  • 독자와 함께

일찍 핀 살구꽃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이현덕기자
  • 2017-03-21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일년 중 낮과 밤의 길이가 같다는 춘분(春分)인 20일, 대구 두류공원 살구나무 아래에서 시민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현덕기자 lhd@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2운성으로 보는 오늘의 운세

달서구배너

동구배너

수성구배너

2017마라톤

어린이 동화동요 한마당

2.28

환경정책과

화성산업

대구보건대학교